광고설정

광고설정


AD HERE

광고설정


AD HERE

광고설정


AD HERE
메뉴 하단에 공통으로 들어가는 배너 자리 입니다.
이동환 고양시장 , E-DEAL 2030 프로젝트 성공적 추진 당부
- 총 5대 분야 20개 프로젝트 계획에 대한 숙지와 진행 만전

【컨슈머저널/안홍필 기자】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10일 백석 업무빌딩에서 간부회의를 개최하고 첨단산업과 교육, 자연생태가 어우러진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. 

 

이 시장은 서두에서“재산관리과 사무실이 백석 업무빌딩으로 이전하게 되어 이곳에서 간부회의를 개최하게 됐다”라며, “앞으로도 백석 업무빌딩에서 회의, 세미나 장소로 적극 활용해 주기 바란다”고 전했다.

 

이 시장은 “지난 주에 발표한 ‘고양 E-DEAL 2030 프로젝트’는 5대 분야 20개 프로젝트인 1천만 명이 찾아오는 경제도시, 사람에 투자하는 도시, 일상 속 휴식과 여가가 있는 도시, 언제나 나를 지켜주는 평생 웰니스 도시, 지속가능한 주거도시라는 시정 방향을 제시하는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 

 

이 시장은 “경제 분야는 2대 특구(경제자유구역, 벤처기업육성촉진지구)를 중심으로 4종 특화산업(도심항공교통, 바이오정밀의료, AI·로봇, K-컬처), 기후대응 산업인 에코테크를 집중 육성 계획”이라고 전했다. 

 

이 시장은 “한강변을 중심으로 행주나루 프로젝트, 자유로 지하고속도로, 한강하구 생태관광, 일산테크노밸리 등 산업단지 조성을 진행할 예정”이라며 “도심숲, 공원을 비롯한 녹지에 특화 조경을 조성하는 가든시티, 스트리트퍼니처를 통한 걷기 편하고 매력 있는 거리 만들기 사업, 스마트기술을 복지사업에 접목하는 디지털 웰니스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”이라고 설명했다. 

 

이 시장은 “교육발전특구 가동을 위한 본격 준비를 추진하고 인재를 배출하는 ‘인재경영시스템’으로 공교육을 혁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”라며 “지난 2년 간 영국의 킹스칼리지 스쿨, 미국 드렉셀 의과대학 등 5개의 명문 외국교육기관과 유치협약을 체결했고, 자사고 못지 않은 자율형 고등학교 2.0 설립, 특성화고 육성, 영재학교·과학고 유치에도 속도를 낼 예정”이라고 전했다.

 

이 시장은 “현재 국가적인 과제로 떠오른 저출생문제에 대하여 우리 지자체에서도 중·단기적인 인구정책과 각종 지원사업 발굴이 절실하다”라며 “이번 주 민·관이 공동협의체를 구성하여 저출생 극복 비전 선포식을 갖는 만큼 다양한 해결 방안이 나오기 바란다”고 전했다.

 

광고설정


AD HERE

광고설정


AD HERE
이곳은 모든 서브 메뉴의 하단에 공통으로 들어가는 배너 자리 입니다.